반응형

도화동 아소비바

우리식 돈가스는 정해진 곳이 없지만, 일본식 돈가스는 무조건 여기다. 육즙 가득 두툼한 안심카츠에, 식감 좋은 바삭한 등심카츠 그리고 고소한 새우튀김까지 행복한 점심이 아닐 수 없다. 기름에 튀긴 돼지고기가 먹고 싶을때, 마포구 도화동에 있는 아소비바에 간다.

 

혼밥이라서 일부러 바쁜 점심시간을 피해 1시쯤 도착을 했는데 자리가 없다. 그동안 못보던 비닐하우스도 생겼고, 아무래도 아소비바를 찾는 사람들이 많아졌나 보다. 이자카야를 버리고 돈가스 하나만 파더니, 다 먹고 나올때 까지 손님이 계속 들어왔다. 그동안 점심에 주로 갔는데, 저녁타임이 5시 30분이니, 앞으로는 그 시간을 노려야겠다. 

 

비닐하우스 안에서 기다리면서 주문을 먼저 했다. 이때가 1시 15분 무렵이었는데, 가장 좋아하는 안심카츠가 단독 주문은 안되고 등심카츠와 함께 주문을 해야 한단다. 조금만 늦었어도 못 먹었을 거다. 안심만 먹고 싶지만, 어쩔 수 없으니 제주 흑돼지 등심안심카츠(12,000원)를 주문하고, 새로 생긴 사이드 메뉴중 새우튀김(에비후라이, 3,500원)을 주문했다. 

 

아소비바는 바테이블로 되어 있어서 혼밥하기에는 딱이다. 다 먹고 나올때까지 손님이 많아서, 내부 사진은 예전에 찍은 사진 재활용이다. 편집을 할때 모자이크를 하면 되지만, 사람이 많을때는 촬영을 하지 않는다. 민폐를 끼치기 싫으니깐. 

 

마포구 도화동 아소비바 돼지흑돼지 등심안심카츠 등장이요~
매콤소스와 핑크소금
고슬고슬 밥과 기름이 많아서 거의 먹지 않는 장국

돈가스를 먹을때 양배추 샐러드는 무조건이다. 고소한 참깨드레싱은 아삭한 양배추의 맛을 더 살리고, 꽤 많이 익은 깍두기는 혹시 모를 느끼함을 잡아준다. 그리고 알싸한 와사비와 유자향이 좋은 유자후추 소스다.

 

왼쪽은 등심, 오른쪽은 안심

소고기는 핏기가 없으면 먹지만, 돼지고기는 그렇지 않다. 그런데 핏기는 아닌데 핑크빛이 돈다. 혹시 덜 익은 걸까? 아니다. 이건 돼지고기에 함유되어 있는 미오글로빈 성분이다. 조리시 발생하는 열에 의해서 생기는 것으로, 핏기가 아니고 신선한 돼지고기에서만 보이는 현상이다. 고로 안심하고 먹으면 된다. 

 

안심과 달리 등심은 길쭉하다. 순살코기로 되어 있는 안심과 달리, 등심은 살코기가 많긴 하지만 끝부분에 비계가 있다. 그런데 생각보다 비계 비율이 많다. 다 먹고 안 사실이지만, 일반 등심이 떨어져서 특등심 부위로 만들었단다. 더 좋은 부위인데, 이를 먹지 못하는 내자신이 한심하다. 그래도 2점은 비계까지 다 먹긴했다.

 

에비후라이 새우튀김

4종류의 사이드메뉴가 생겼는데, 다 먹을 수 없어 우선 에비후라이만 주문했다. 새우튀김은 새우튀김이다. 굳이 이렇다 저렇다 할 말이 없을 정도로 훌륭하니깐. 튀김도 튀김이지만, 수제타르타르가 신의 한수다. 역시 생선튀김에는 타르타르 소스가 정답이다.

사이드 메뉴를 출시했다는 소식을 듣고 전화로 문의를 했었다. 사이드 메뉴만 먹을 수 없냐고, 그때는 안된다고 했는데 지금은 가능하단다. 왜냐하면 찾는이가 많아서다. 아소비바는 분기별로 가는 곳이지만, 사이드 메뉴를 혼쭐내기 위해서 내일 혹은 모레쯤 다시 갈 예정이다.

 

와사비와 핑크소금이 딱 좋아~

소스가 다양해서 어떻게 먹어도 좋지만, 와사비+핑크소금을 가장 좋아한다. 물론 은은한 유자향이 도는 유자후추도 괜찮다. 그나저나 타르타르는 생선튀김에만 어울리는지 않았는데 고기튀김도 잘 어울린다. 이래서 마요네즈를 만능이라고 하나보다. 

 

와사비+핑크소금은 등심도 좋아~
매콤소스 활용법~

매콤소스는 안심보다는 등심이다. 바로 소스를 올리지 말고, 밥에 비벼서 등심카츠와 함께 먹는다. 카츠를 먹을때 밥을 잘 먹지 않는데, 요렇게 먹으면 밥까지 먹을 수 있어 좋다. 그리고 밥으로 인해 비계 맛이 덜 느껴져서 좋다. 물컹한 비계는 아니고, 꽤나 탄력이 있는데 역시 비계는 비계인지라 힘들다.(비계를 못 먹는 1인)  

 

소스가 살코기 부분에 있다는 건, 비계를 먹지 않겠다는 강력하지만 어리석은 나의 의지다. 그냥 등심도 아니고 가브리살이 붙은 특등심인데, 줘도 못 먹는 1인이다. 언제쯤 비계 맛을 알게 될까? 멀고도 험한 길이지만, 도전할 생각은 전혀 없다. 비계보다, 내장보다 살코기가 더 좋으니깐. 요구르트로 입가심을 하고 일어난다. 갈때마다 만족감을 주기에, 굳이 다른 곳에 갈 이유가 없다.

2021.04.21 - 멘치카츠 아니고 치즈교자카츠 도화동 아소비바

 

멘치카츠 아니고 치즈교자카츠 도화동 아소비바

도화동 아소비바 신메뉴가 출시됐다는 건, 먹으러 가야 한다는 의미다. 전메뉴는 아니지만, 대부분의 메뉴를 도장깨기 했기에 신메뉴 역시 깨야한다. 자고로 돈가스란 통인데, 이건 다진 고기다

onion02.tistory.com

2021.01.18 - 카츠와 카레는 무조건 같이 도화동 아소비바

 

카츠와 카레는 무조건 같이 도화동 아소비바

도화동 아소비바 전메뉴 도장깨기를 다 했다 생각했는데, 새로운 메뉴가 등장했다. 카츠는 아니고 카레라는데, 이게 또 별미란다. 엄마표 노란카레는 자주 먹지만, 일본식 드라이 카레는 생소하

onion02.tistory.com

 

728x90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