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728x170

부산 이가네떡볶이 (feat. 부평깡통시장)

부평깡통시장에 왔는데 어찌 여기를 그낭 지나칠 수 있을까? 친구따라 한번 왔을 뿐인데, 그맛을 잊지 못하고 나홀로 또 왔다. 떡볶이는 흔한다 할 수 있지만, 이가네떡볶이는 특별하다. 왜냐하면 물을 넣지 않고 무채로 만든 쌀떡볶이니깐.

 

부평깡통시장에 온 목적은 미도어묵을 먹기 위해서지만, 어묵만 먹고 가려고 하니 서운하다. 일정이 빠듯하지만, 시장구경도 하고 더불어 이가네떡볶이도 먹어야겠다.

 

내부는 요런 느낌적인 느낌이랄까!

찬바람이 불어보면 뜨끈한 국물과 함께 어묵이 제일 먼저 생각난다. 붕어(잉어)빵도 있고, 호떡도 있지만 나의 선택은 언제나 어묵이 먼저다. 부산답게 어묵꼬치에 물떡 그리고 유부주머니까지 풍성하다.

 

파전을 먹을까? 녹두전을 먹을까?

갓 만든 전에 시원한 막걸리 한잔, 더이상 바랄게 없지만 지금은 안된다. 왜냐하면 이제 막 부산에 도착했고, 가야할 곳이 너무 많기 때문이다. 그런데 고소한 전 냄새가 발길을 잡는다.

 

평일이라 시장에 사람이 별로 없는구나 했는데, 이가네떡볶이는 예외다. 북적북적 사람이 겁나 많다. 워낙 인기있는 곳이니 그럴 수 있다고 해도, 저 속으로 들어가 떡볶이를 먹을 생각을 하니 살짝 머리가 아파온다. 줄서서 먹는 거 무지 싫어하는 1인임다.

 

하안먓은 물떡? 빨간맛은 떡볶이!

물이 이렇게나 많은데, 이가네떡볶이는 물이 아니라 무채에서 나온 무즙이다. 무로 떡볶이를 만들겠다는 생각, 누가 했을까? 무에서 우려나는 단맛 때문인지, 단맛이 지배적이긴 하나 불쾌한 단맛은 아니다.

 

가지런히 놓여있는 어묵꼬치들~

떡볶이도 물론 좋지만, 이집 튀김도 꽤 훌륭하다. 회전율이 좋아서 갓만든 튀김을 먹을 수 있다. 오징어, 김말이, 만두, 고추, 고구마 등이 있다.

 

핫도그... 무지 좋아하는데, 이럴때 위는 왜이리도 작은 걸까? 장소에 따라 위가 늘어났다가 줄어들었다가 하면 얼마나 좋을까? 어묵탕을 한그릇 먹고 온 후라, 고작 핫도그 한개라도 무리다. 이건 추억의 핫도그인데 아쉽지만 눈으로 먹어야겠다. 

 

전메뉴 도장깨기라 어렵지 않으나, 위대하지 못해서 떡볶이와 튀김을 함께 먹을 수 있는 떡튀세트(4,000원)를 주문했다. 

 

떡볶이 튀김세트다. 튀김은 2종류가 들어 있으니, 가래떡은 아마도 3개가 들어 있지 않을까 싶다. 빨간 양념이지만 매운맛은 과하지 않다. 아니다. 그런 줄 알았는데, 계속 먹다보면 서서히 매운맛이 올라온다. 그래도 매운맛보다는 단맛이 먼저 느껴진다.

 

안에 치즈가 들어 있는 것도 아닌데, 쭉쭉 잘 늘어난다. 떡볶이 떡치고는 꽤나 굵직한데 따로 조리를 한 탓에 말랑말랑하고 쫀득쫀득하다. 떡볶이를 먹을때 떡보다는 어묵이 우선인데, 이가네떡볶이는 떡이 먼저다.

 

고추튀김과 오징어튀김이다. 분식집에서 튀김을 먹을때, 떡볶이 양념은 무조건 무조건이다. 양념때문에 바삭함은 덜할지 모르지만, 양념을 듬뿍 머금고 있어 느끼함은 제로 튀김의 고소함만 가득이다. 

 

떡이 좋기도 하지만, 부산답게 어묵 퀄리티가 좋다. 위는 더이상 들어갈 자리가 없다고 아우성이지만, 조금만 더 힘을 내다오~ 다 먹고 싶으니깐.

 

가을 가을하다~

소화도 시킬겸, 부평깡통시장을 구경 중이다. 수입상점이 많다는데, 옷가게도 은근 많다. 이 길을 따라 쭉 가면 국제시장이 나온다. 국제시장하면 꽃분이네가 유명한데, 이번에는 여기까지만 보고 다시 돌아섰다. 왜냐하면 이번 부산여행의 테마는 부산어묵이니깐.

 

국제시장에 가려고 했던게 아니라, 높다란 타워의 정체가 궁금해서 자꾸 걸어갔던 거다. 혹시나, 설마 했는데, 지도앱을 펼쳐서 보니 용두산 공원에 있는 부산타워다. 부산에 여러번 왔지만 용두산은 아직이다. 이번에는 아래서 바라보고 있지만, 다음에는 타워에 올라 부산시내를 바라보고 싶다.

 

오사카 아니고 부산 부평깡통시장 돈키호테!

옷도 많긴 하지만, 역시 부평깡통시장은 수입품이 주류다. 이런 제품까지 있네 하면서, 놀랄 정도로 품목이 참 다양하다. 다음 부산여행은 언제일지 모르지만, 용두산공원은 무조건이다. 

2021.10.27 - 어묵보다 유부주머니 부산 미도어묵 (in 부평깡통시장)

 

어묵보다 유부주머니 부산 미도어묵 (in 부평깡통시장)

부산 미도어묵 (in 부평깡통시장) 누가 정한 기준인지는 모르지만, 부산에 3대 어묵이 있다고 한다. 미도, 삼진, 고래사 어묵이 바로 그 주인공이다. 부산 빵집순례는 많이들 하던데, 빵집보다는

onion02.tistory.com

 

반응형
그리드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