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야기풍경/in jeju2014.07.18 08:00

 

제주 디아일랜드블루 호텔 조식

 

5시 조금 넘어 숙소에 와서 맥주로 제주도의 첫날을 보냈더니, 살짝 아쉬움이 많더군요. 비오는 제주를 보면서, 내일은 제발 맑은 제주하늘을 보게 해달라고 기도(?)를 한 후 잠이 들었어요. 다음날, 여전히 흐린 제주도의 아침을 보면서, 우리의 바램은 이루어지지 않았구나 했어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배꼽시계은 정확히 꼬르륵 알람신호를 보내고 있네요. 우선 아침부터 먹고, 일정을 조율하기로 하고 디 아일랜드블루 호텔 조식을 먹기위해 1층 식당으로 내려갔습니다. (사진은 소니 nex-3n으로 촬영했습니다.)

 

 

제주 디아일랜드블루 호텔 조식

이게 없으면, 밥을 먹지 못해요. 숙소 키와 조식 쿠폰은 눈에 잘 보이는 곳에 보관하는게 좋답니다. 그냥 나왔다가, 아차~하고 다시 들어가서 챙겨 나왔거든요. 디아일랜드블루 호텔의 조식은 아침 7시부터 9시까지 한다고 하네요. 우리는 8시가 조금 넘은 시간에 아침을 먹으러 갔습니다.

 

 

제주 디아일랜드블루 호텔 조식

지난번 포스팅에서 올렸던 로비 사진에서 대형 유리로 되어 있는 저 공간이 바로 아침을 먹을 수 있는 곳이랍니다. 엘리베이터에 내려서 바로 저 곳으로 들어갑니다.

 

 

제주 디아일랜드블루 호텔 조식

생각보다 사람들이 많더군요.

 

 

제주 디아일랜드블루 호텔 조식

여느 호텔처럼 뷔페식으로 되어 있습니다. 한식과 양식으로 되어 있어 취향대로 고르면 됩니다.

 

 

제주 디아일랜드블루 호텔 조식

가장 먼저 인사를 한 녀석은 바로, 콩나물 해장국과 제주 돌게 죽이네요. 콩나물 해장국이라고 했는데, 그냥 콩나물만 들어 있더군요. 다음날 조식에도 요녀석은 또 인사를 했는데, 전날보다 엄청 짜더군요. 어제 그 녀석을 재탕한게 아닐까 의심스러웠습니다. 국은 패스하고, 죽만 조금 담았습니다.

 

 

제주 디아일랜드블루 호텔 조식

시리얼 코너입니다. 시리얼과 친하지 않아 그냥 지나갑니다.

 

 

제주 디아일랜드블루 호텔 조식

샐러드 코너입니다. 아침부터 풀을 먹기엔 넘 부대껴서 역시나 그냥 지나갑니다. 콘 옥수수만 조금 담았어요.

 

 

제주 디아일랜드블루 호텔 조식

김치와 젓갈 등 밑반찬들입니다. 깻잎 장아찌가 그나마 좋았고, 나머지는 뭐, 그럭저럭 딱히 맛나지는 않았어요.

 

 

제주 디아일랜드블루 호텔 조식

카프레제와 식빵 등 양식 코너입니다. 빵은 옆에 토스트기가 있어 따끈하게 구워서 먹을 수 있습니다. 버터와 딸기잼도 함께 비치되어 있어요.

 

 

제주 디아일랜드블루 호텔 조식

불고기, 햄, 소시지 등등 한식과 양식이 공존하고 있는 코너입니다.

 

 

제주 디아일랜드블루 호텔 조식

아침부터 감자튀김을... 좀 당황스러웠습니다.

 

 

제주 디아일랜드블루 호텔 조식

만두는 또 뭘까요? 그리고 삶은 계란을 또 뭔지. 다음날 조식으로 삶은계란대신 스크램블이 나왔는데, 완전 덜 익어서 차라리 삶은계란이 훨씬 좋았답니다.

 

 

제주 디아일랜드블루 호텔 조식

후식 코너입니다. 포도와 수박이 있고요.

 

 

제주 디아일랜드블루 호텔 조식

슈크림빵과...

 

 

제주 디아일랜드블루 호텔 조식

요구르트와 감귤주스가 있네요.

 

 

제주 디아일랜드블루 호텔 조식

끝으로 커피가 준비되어 있습니다. 한바퀴 다 돌았으니, 원하는 녀석들을 담아서 먹어볼까요. 

 

 

제주 디아일랜드블루 호텔 조식

우선 제주돌게 죽으로 시작합니다. 전복죽까지는 바라지 않지만, 좀 부실한 느낌이 드네요. 맛은 그냥 죽맛이에요.

 

 

제주 디아일랜드블루 호텔 조식

한식으로 담아온 녀석들입니다. 차린거 많아 보이는데, 딱히 먹고 싶은 건 없네요. 조식의 존재를 크게 생각하지 않았지만, 여긴 솔직히 많이 부실하네요. 배를 채우기 위한 수단으로 그냥 먹었습니다.

 

 

제주 디아일랜드블루 호텔 조식

한식의 부실함을 양식으로 채우고 싶었지만, 매 한가지네요. 이 곳만의 특별함은 전혀 없고요. 그저 일반적이고 평범한 조식이더군요. 조식 비용을 따로 냈는데, 살짝 너무하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제주 디아일랜드블루 호텔 조식

슈크림빵과 과일 그리고 요구르트를 후식으로 먹고 조식을 끝냈습니다. 디아일랜드블루 호텔, 참 좋았는데 조식은 영 안 좋네요. 다음에 다시 가게 된다면, 조식은 안하는게 좋을거 같아요. to be continued!! 

 

 

 

 

 <관련글>

<2014 jeju> 제주 디아일랜드블루 호텔 - 레지던스 스타일의 디럭스 더블 원룸 (1일차)

 

 

까칠양파와 페이스북 친구하기!!


하트는 저에게 커다란 행복입니다!!
▼▼▼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까칠양파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