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728x170

용강동 우동이요이요

한국식 우동은 국물, 일본식 우동은 면발이라고 생각한다. 그래서 가락국수를 먹을때는 면보다는 국물부터 마시고, 붓가케우동은 애당초 국물이 없으니 면부터 먹는다. 면발이 주는 탱탱함은 기본, 여기에 수란을 더하면 매직이 된다. 용강동에서 만난 우동이요이요다.

 

이랬던 적이 있었는데 지금은 꽃은 사라지고 초록잎만 가득이다. 주출몰지역이라 할 수 있는 용강동에 우동집이 생겼다는 풍문을 접했다. 우동집을 찾으러 나왔다가, 잠시 벚꽃 감상 중. 

 

초밥집이었는데 이제는 우동집!

어라~ 여기는 초밥집이었는데, 지금은 우동집이다. 우동이요이요라, 이요이요스시는 들어왔는데, 아무래도 같은 계열이지 않을까 싶다. 스시집에서 새롭게 우동집을 오픈한 거라 유추해본다. 밖에 있는 간판을 보니, 제대로된 일본식 우동을 먹을 수 있겠다 싶다. 

 

바쁜 점심시간이 끝난 뒤라서 내부는 한산하다. 분위기는 예전 초밥집과 큰 변화는 없어 보이는데 냄새는 확연히 다르다. 초밥에서 우동으로 달라졌으니깐. 

 

영업시간과 원산지!

오후3시부터 5시30분까지는 브레이크타임이다. 3시까지 점심이라, 느즈막에 혼밥하기 딱 좋다. 우동집답게 우동이 주메뉴로, 국물이 있고 없고로 선택을 하면 된다. 처음 오기도 했고, 제대로된 우동면을 먹어 싶어 자루우동으로 갈까 하다가, 붓가케우동(8,500원)에 딱 꽂혔다. 왜냐하면 좋아하니깐. 새우튀김도 먹고 싶었지만, 우동면 추가를 하고 싶어 참기로 했다. 

 

우동이요이요 붓가케우동 등장이오!
상춧대나물, 장국 그리고 쯔유

붓가케우동을 주문했는데 수란이 함께 나왔다. 이건 뭐지 했는데, 우동에 수란을 넣어서 비벼 먹으면 좋다고 직원분이 알려줬다. 와우~ 수란을 더한 우동이라니, 과연 어떤 맛일까? 매우 몹시 궁금하다.

 

먹지도 않았고, 그저 바라보고 있을 뿐인데 맛이 느껴진다. 맛보다는 식감이 느껴진다고 해야 맞을거다. 탱탱한 찰기와 탄력이 눈으로도 충분히 느껴지기 때문이다. 역시 국물 없는 우동을 주문하길 잘했다 싶다. 

 

우동이요이요는 탱탱하고 쫀득하며 부드러운 면을 만들기 위해 48시간 동안 정제수와 천일염만을 사용해 10도에 맞춰 면을 숙성한다고 한다. 밀가루, 정제수, 천일염으로 재료는 단순하나, 그 정성만은 절대 단순하지 않을 것이다. 

 

쯔유를 넣기 전, 면부터 먹는다. 미약하게나마 간이 되어 있는데, 밀가루 풋내는 전혀 나지 않는다. 사실 맛보다는 면의 질감을 느끼고 싶어 먹은 거다. 역시 예상했던대로 탄력이 장난이 아니다. 오동통한 굵기는 입안을 꽉 채우고, 탱탱하고 쫄깃한 면발은 저작운동으로 열심히 하게 만든다. 면은 씹지않고 후루룩 넘겨야 한다지만, 이 우동면을 그렇게 먹었다가는 백퍼 탈이 날거다. 

 

쯔유로 인해 맛은 더 깊어져간다~

아무리 면발이 좋다지만, 음식에 간은 필수다. 면만 먹어도 나쁘지 않았으나, 쯔유가 더해지니 비로소 붓가케우동이 완성됐다. 다 넣으면 짜다고 해서 2/3만 넣었는데, 간이 적절하니 딱 맞다.

 

화려하거나 요란하지 않지만, 면 하나만으로도 모든걸 충족하고도 남는다. 아삭한 상춧대나물을 굳이 더할 필요는 없지말, 심심해서 연출용으로 한번 올려봤다. 상춧대라고 해서 자칫 쓴맛이 날 거라 생각했는데, 피클처럼 새콤아삭하기만 하다.

 

면추가 양도 은근 많아~

아차차~ 면에 넘 빠져있다보니, 수란을 넣을 타이밍을 놓쳤다. 반정도 먹었을때 수란을 넣어서 먹으려고 했는데, 술이 아닌 우동면발에 취했는지 그걸 잊어버렸다. 이걸 어쩌니 했는데, 우동이요이요는 면 추가가 가능하다. 

 

수란매직 10초전!

붓가케우동과 수란, 한번도 먹어본 적이 없기에 그 맛이 상상이 안된다. 차가운 수란을 터트린 후, 젓가락을 이용해 면에 계란옷을 입힌다. 수란이라서 그런 것일까? 몇번 섞지 않았는데도 우동면과 수란은 예전부터 한몸이었듯 합체가 됐다. 

 

쯔유만 넣어서 먹을때는 2차선 도로였다면, 쯔유+수란은 10차선 도로다. 수란매직이라고 해야할 정도로 면이 갖고 있는 탄력에 고급진 부드러움과 고소함까지 이런 붓가케우동은 정말 처음이다. 그저 수란 하나 더했을뿐인데, 맛은 아까와 완전 다르다. 면추가를 하지 않았다면 한가지 맛으로 끝났을텐데, 우동이요이요에서 수란매직은 무조건 무조건이다. 다이어트에 밀가루는 천적이지만, 이런 우동이 있는데 어찌 밀가루를 아니 먹을 수 있을까 싶다.

 

 

728x90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