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한강몽땅 - 서울 한강 여름 축제!!
7월 21일부터 8월 20일 한달동안 서울 한강에서 여름축제가 열린다. 한강이 피서지라는 주제로 열리는 한강몽땅은 종이배경주대회, 자전거한바퀴, 다리밑 영화제, 파이어댄싱 페스티벌, 캠핑장 등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만날 수 있다. 행주대교에서 광진교까지 모든 한강공원에서 진행되는 여름축제인 한강몽땅, 올 여름휴가는 멀리 떠나지 말고 한강으로 가야겠다.서울미디어메이트로서, 지난 26일 한강몽땅 팸투어에 참석했다. 여의도 한강공..
2017 정책박람회 폐막식 - 시민이 만든 정책, 진짜 정책으로 만나길~
드디어 그날이 왔다. 시민이 제안하고, 시민이 토론하고, 시민이 결정하는 2017 함께 서울 정책박람회. 장마로 인해 습한 날씨였지만, 서울미디어메이트로서 아니 참석할 수 없는 법. 온라인으로 사전투표를 했지만, 당일 현장투표를 위해 서울광장에 왔다. 아쉽게 모든 행사에 다 참여하지는 못했지만, 가장 중요한 폐막식만은 꼭 참석했다. 시민, 광장에서 정책을 결정하다. 하필이면, 같은 날 대한문 앞에서 집회가 있었다. 이 행사를 초치기..
[만화책] 허영만의 커피 한잔 할까요? - 진짜 커피가 마시고 싶다!!
커피맛 1도 모르는 내가 커피 만화를 보다니, 이건 있을 수 없을 정도는 아니다. 책중에서 가장 읽기 편한 만화책, 거기에 올 컬러까지 읽는동안 지루할틈 없이 재미는 확실히 있다. 그런데 8권이나 되는 만화책을 읽다보면, 아니 1권 첫 에피소드만 읽어도, 지금껏 내가 마셨던 커피는 가짜였던 거 같다. 카페인에 약한 체질이라서, 커피는 무조건 달달하게 오후 2시를 넘기지 않게 하다보니, 진짜 커피 맛을 모르고 살았다.하루에 한잔 정도..
까칠한시선/애니 2017.07.07 07:30
작년 여름에 왔던 감기가 죽지도 않고 또 왔네~
그 시작은 더위였어~7월이면, 내 몸에서는 이상 반응이 일어난다. 저질체력이긴 하지만, 자랑할 정도는 아니더라도 나름 건강체질에 속한다고 생각하고 있다. 겨울에 독감 예방주사를 맞지 않아도, 감기 한번 걸리지 않고 잘 버텨낸다. 아토피가 있긴 하지만, 발병 원인을 아는지라 잘 관리하면 별 문제없이 지나간다. 장이 좀 예민하지만, 그런대로 긴장만 하지 않으면 급하게 화장실을 찾는 일이 없다. 완벽하진 않지만, 그래도 썩 나쁘지 않다고 생각하고..
토닥토닥~ 2017.07.05 07:30
[영화] 박열(Anarchist from Colony) - 나는 개새끼로소이다~
영화 초반에 나온 자막, "이 영화에 등장 인물은 실존인물입니다" 변호인조차 허구라고 했는데, 박열은 허구가 아님 실화임을 밝히고 시작한다. 실존인물이 주인공이니 실화라고 하는게 당연한데, 체기가 가신 느낌이랄까? 소재는 암울하고 비극적이지만, 첫장면부터 유쾌, 상쾌, 통괘가 느껴졌다. 영화 박열은 처음 그 느낌처럼 유쾌하고, 상쾌하며 통쾌한 영화다. 그러나 그 속에는 아픈 우리 역사가 담겨있다. 호랑이 ..
까칠한시선/영화 2017.07.04 07:30
청와대 앞길 완전 개방 - 우리 이니 하고 싶은거 다해!! (까칠양파의 서울 나들이 ep76)
그네가 못한 일을 우리 이니는 했다. 작년 겨울 촛불과 함께 가려고 했던 그 길을 이제야 가봤다. 이렇게나 쉬운 걸, 이렇게나 간단한 걸, 그때는 왜 안 됐을까? 청와대 앞길 완전 개방이야말로, 진정한 소통이고 증세없는 복지가 아닐까 싶다. 이러니, #우리_이니하고_싶은거_다해 라고 하지. YS, DS, MB 등 애칭이라고 하긴 뭐하고 대놓고 이름을 부르자니 거시기해서 이니셜로 부르지 않았나 싶다. 그러나 지금은 ..
이야기풍경/in seoul 2017.07.03 07:30
길상사 그리고 여름!! (까칠양파의 서울 나들이 ep49-4)
길상사의 봄과 가을에 이어 이번에는 여름이다. 언제 가도 마음이 차분해지고, 편안해지는 곳, 길상사. 이른 감이 없지 않지만, 빨리 만나고 싶었다. 길상사 그리고 여름 그리고 연꽃이다.연꽃은 자고로 물이 있어야 한다. 길상사에는 작은 연못이 하나 있다. 고로 길상사에서 연꽃을 보기 위해서는 지장전 아래 있는 작은 연못으로 가야 한다. 그런줄 알고 있었는데, 이번에 가보니 작은 화분마다 연꽃이 가득이다. 일찍 온 탓에 연꽃보다는 봉우리가&nb..
이야기풍경/in seoul 2017.06.30 07:30
[구로동] 구로시장 입춘 - 혼술엔 명란!!
밤이 찾아오고, 집으로 어슬렁 기어들어가야 하는데, 발길은 구로시장으로 향했다. 한번 갔을뿐인데, 어느새 단골이 된 듯, 주인장 커플이 반갑게 맞이해준다. 혼자라서 쭈뼛댈 필요없이, 그저 오랜된 단골인냥 편하게 들어가서 구석진 자리에 앉는다. 구로동 구로시장에 있는 입춘이다.조명때문에 조금은 다른 분위기가 난다. 영플라자인줄 알았는데, 영프라쟈였구나. 그런데 프를 브로 바꿔서 읽으면 안되겠지.영프라쟈답게 조명도 참 영스럽다..
먹부림목록 2017.06.29 07:30
[목동] 뉴욕야시장 - 1차보다는 2차! 안주빨 절대금지!
이게 다 감바스때문이다. 목동이라는 동네를 잘 알기에, 언제나 가던 곳 또는 믿을만한 사람이 추천해주는 곳만 간다. 이유는 간단하다. 비싼데 맛없는 곳이 많아서다. 이번에도 같은 선택을 했어야 하는데, 왜 하필 검색을 했고, 그때 하필 감바스를 발견했을까? 감바스땜에 갔다가, 배가 고파서 나온 곳, 목동에 있는 뉴욕야시장이다.목동 대학학원에서 오목교역 방향으로 걷다보면 나온다. 감바스가 아니었다면, 금정에서 양장피를 먹었을텐데... 야시장이..
먹부림목록 2017.06.28 07: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