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군산 이성당 많이 사올걸
결단코 빵순이가 아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유명 빵집은 꼭 가려고 한다. 특히 서울이 아닌 지방이라면 더더욱 간다. 먹고 나서 실망했던 적이 더 많지만, 혹시나 하는 기대감에 어쨌든 가본다. 남원 명문제과에 이어 두번째로, 많이 사올 걸 후회했다. 전북 군산에 있는 이성당이다. 본격적으로 나홀로 여행을 시작한지 3~4년 정도 되어 가는데, 군산은 이번이 처음이다. 그토록 가고 싶었던 군산을 이제야 가다니, 국민학교때&nbs..
먹부림목록 2018.09.10 07:30
강원 강릉 해파랑물회 일등공신 멍게
먹거리 많은 강릉, 초당 순두부를 먹었으니, 이번에는 담백보다는 강렬을 택했다. 바다마을이니 회가 끌리긴 하나, 혼자왔으니 무리다. 회는 회인데 혼자 먹을 수 있는 회를 찾다보니, 회덮밥과 물회가 나온다. 대놓고 밥보다는 회 먹고, 국수 말아 먹고, 밥까지 먹을 수 있는 물회로 결정. 강문 해변이 훤히 보이는 강릉해파랑물회로 향했다. 강원도 한나절 여행코스는 서울역 - 강릉역 - 토담순부두 - 허균허난설현 기념공원 - 강문해변 - 해파랑 ..
먹부림목록 2018.09.06 07:30
강원 강릉 강문해변 바다는 멀리서 봐야 제맛
언제나 늘 매순간 선택을 해야한다. 허균허난설헌 기념공원에서 약 1킬로 정도 떨어진 곳에 경포생태 습지원과 강문해변이 있다. 원래는 습지원부터 들려서, 경포대를 본 후, 강문해변으로 가려고 했다. 가을과 여름이 공존하고 있지만, 한낮의 햇살만은 완연한 여름이다. 택시라는 좋은 교통수단을 이용하면 되지만, BMW만을 이용해야 했기에 선택을 했다. 강릉에 왔으니 동해바다는 무조건이니깐.강원도 한나절 여행코스는 서울역 - 강릉역 - 토담순부두 -..
이야기풍경/in korea 2018.09.05 07:30
강원 강릉 허균허난설헌기념공원 슬프도록 아름다운 곳
역사에 if, 만약은 없다. 그래서 안타깝고 안타깝다. 좋은 시대에 태어났더라면, 남자로 태어났더라면, 27년이 아니라 만수무강을 했을 것이다. 홍길동전의 저자인 허균의 누나가 아닌, 여류시인 허초희 그녀를 만나러 허균허난설헌 기념공원으로 향했다.강원도 한나절 여행코스는 서울역 - 강릉역 - 토담순부두 - 허균허난설현 기념공원 - 강문해변 - 해파랑 물회 - 강릉역 - 서울역 설현이 아니라 설헌이다. 허난설헌으로 많이 알고..
이야기풍경/in korea 2018.09.04 07:30
강원 강릉 토담순두부 부드러움에 한그릇 뚝딱
당일치기는 아니고 강원도 강릉에서 한나절치기를 했다. 8월의 마지막날, 그냥 문득 갑자기 여름아닌 가을같은 여름바다가 보고 싶었다. 해수욕은 아니고, 그저 먼발치에서 바다가 보고 싶었다. 간 김에 바다도 보고, 먹부림도 하고, 여름의 끝자락을 강릉에서 보냈다. 동해바다를 보러가기 전, 식후경부터 해야 한다. 뜨끈뜨끈 부들부들 초당 순두부 맛보러, 토담순두부로 향했다. 지긋지긋한 폭염도 세월 앞에는 장사없다. 하늘은 높고 말은 살이 찐..
먹부림목록 2018.09.03 07:30
[전남 여수] 여수수산시장 - 바다 먹거리 천국!! with 보성횟집
여수에는 3곳의 수산시장이 있는데, 교동, 수산물특화 그리고 여수수산 시장이다. 어딜가나 여수 해산물을 만날 수 있지만, 내 선택은 여기다. 지난 1월 화재로 인해 임시판매장에서 영업을 하고 있는 그곳, 여수수산시장이다. 다음달에 재개장을 한다고 하던데, 두번 다시 화재와 같은 슬픈 일이 일어나지 않았으면 좋겠다. 복구가 한창인 여수수산시장이다.  원래 시장은 여기지만, 지금 아니 이번달까지는 임시판매장에서 운영을..
이야기풍경/in korea 2017.06.27 07:30
[전남 여수] 향일암 - 단 하나의 소원이 이루어지는 곳!! 올해는 제발~
강화 보문사, 남해 보리암, 양양 낙산사 그리고 여수 향일암은 우리나라 4대 관음기도처라고 한다. 이곳의 공통점은 한가지 소원을 빌면, 꼭 이루어진다고 한다. 보리암만 그런 줄 알았는데, 향일암도 그렇다고 하니, 빌어보자. 단 하나의 소원만 빌어야 하니, 올해 꼭 이루고 싶은 내 소원은... 주차장에 차를 두고, 향일암으로 출발.향일암은 천하제일 일출명소라고 한다. 향일암으로 가기 전에, 먼저 광장부터...지금은 썰렁하지만, 12월 31일이..
이야기풍경/in korea 2017.06.26 07:30
[전남 여수] 이순신광장 - 머피의 법칙같았던 여수로의 여행!!
오랜만에 새벽에 일어나 조조할인 버스를 타고 용산역으로, 용산역에서 KTX를 타고 마지막 종착역인 여수까지 부푼 기대를 안고 왔다. 그랬는데, 그랬건만, 여수는 나에게 모욕감 아니 머피의 법칙을 안겨줬다. 해양케이블카에 해양레일바이크에, 진남관까지 해도해도 너무행~ 이번 여수로의 여행 테마는 눈물없이는 볼 수 없는 슬픔이다.이때만해도 참 좋았는데, 설마 여수가 나에게 머피의 법칙을 안겨줄지는 꿈에도 몰랐다. 적당한 바람에, 덥지도 않은 날씨..
이야기풍경/in korea 2017.06.16 07:30
[전남 담양] 관방제림 - 여기가 으뜸이네~
담양은 메타쉐콰이아 길, 죽녹원뿐인 줄 알았다. 그저 걷기만 했을뿐인데, 나도 모르게 미소가 지어지고, 아무 이유 없이 그냥 기분이 좋아졌다. 이렇게 멋진 곳을 이제서야 알게 되다니, 앞으로 담양에 간다면 일순위는 무조건 여기다. 전라남도 담양에 있는 관방제림이다.담양 여행의 마지막 코스는 관방제림, 처음 가는 곳이라 위치를 전혀 몰랐다. 국수거리에 주차를 한 후 점심을 먹고, 걸어서 죽녹원까지 갔다가, 관방제림으로  가기 위해 차..
이야기풍경/in korea 2017.06.14 07:30